homeHOME > 추천여행 > 추천! 여행코스

추천! 여행코스

  • 확대
  • 축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숲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홍천 며느리고개 코스
 

여행정보

 
코스소개 : 하오안리 버스정류장(여내골) - 첫 번째 고개 - 계곡 삼거리 - 두 번째 고개 - 매화산임도 - 삼마치리 - 양지말
 
지역 : 홍천
 

홍천 며느리고개 코스는 오르내림이 심하지 않고 아기자기한 계곡과 더불어 숲의 정취를 느낄 수 있습니다. 여름에는 계곡의 시원함을 만끽하면서 달릴 수 있으며, 한 겨울에는 계곡이 얼 수도 있어 라이딩할 때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넓고 반듯하게 다듬어진 며느리고개 임도는 걷기뿐 아니라 라이딩하기에 최적의 길입니다. 며느리고개 코스는 순환코스라서 출발점을 하오안리 버스 정류장 또는 양지말로 잡을 수 있습니다. 두 장소 중에 마음에 드는 곳으로 출발점을 선택하면 됩니다.

여내골

홍천IC 진입로에 있는 하오안리 버스 정류장에서 아래로 조금 내려가면 다리가 보입니다. 그 다리를 건너서 왼쪽으로 가봅니다. 시멘트 포장길을 따라가다가 오른쪽 길로 가면 여내골 마을이고 곧 임도가 나옵니다.

첫 번째 고개
업힐 구간인 임도는 완만하게 구불구불 이어지다가 첫 번째 고개를 만납니다. 경사가 있지만 쉽게 오를 수 있습니다
계곡 삼거리
이후에 나오는 길은 평지와 다를 바 없는 다운힐 구간입니다. 점점 시야가 트이면서 도사곡리 방향으로 울창한 숲이 펼쳐지며 그 경관은 예술입니다. 내리막길로 가면 삼거리인데, 계곡과 도사곡리로 가는 길이 만나는 곳입니다. 한여름이라면 작은 계곡이지만 땀을 식혀줄 물을 만날 수 있는 반가운 곳입니다.
두 번째 고개
업힐 하다 보면 왼쪽으로 통신탑이 보이는 두 번째 고개가 나옵니다. 여기가 바로 며느리고개 정상입니다.
며느리 고개에는 구전된 전설이 하나 있습니다. 시아버지와 며느리가 나귀 등에 짐을 싣고 이 고개를 넘어가던 중에 나귀 등에 있던 물건이 없어졌습니다. 시아버지는 며느리를 기다리게 하고 물건을 찾으러 내려갔습니다. 그러나 물건을 찾지 못하고 다시 고개로 올라왔는데 고개에서 기다리고 있어야 할 며느리가 없어진 것입니다. 시아버지는 며느리를 찾아 온 산을 헤맸지만 결국 며느리를 찾지 못했습니다. 모든 것을 다 포기한 시아버지는 나귀를 끌고 집으로 돌아 가려고 했습니다. 그런데 설상가상으로 나귀가 움직이지 않는 것이었습니다. 결국 시아버지는 물건과 며느리를 잃어버리고 나귀도 이 고개에 남겨둔 채 홀로 고개를 넘어왔습니다. 이후로 사람들은 이 고개를 며느리 고개라 부른다고 합니다.
다운힐 하면 왼쪽 아래로 44번 국도가 보입니다.
공골마을 입구
임도가 끝나고 왼쪽 홍천방향 포장도로를 따라 내려가면 44번 국도와 만나고, 주유소 지나 오른쪽 길로 갑니다. 공골마을의 시작이자, 매화산 임도로 접어드는 구간입니다.
삼마치리
공골마을 삼거리에서 직진하면 업힐 구간인 매화산 임도가 나옵니다. 거친 숨과 땀을 쏟아내는 업힐과 다운힐을 반복하는 오프 라이딩을 하고 나면 임도가 끝나고 삼마치리 포장도로와 만납니다.
양지말
양지말까지 이어진 포장도로에서 시원한 바람과 함께 다운힐하면 어느덧 며느리고개 코스의 막바지에 이릅니다. 양지말을 기점을 삼았을 때 라이딩을 끝내고 숯불 화로구이를 맛 볼 수 있습니다. 교차로에서 홍천방향으로 44번 국도를 따라 출발지점까지 달려갑니다.

한창을 달리다 보니 땀이 언제 흘렀는지도 모르게 산 바람과 함께하고 있었습니다. 며느리고개에 대한 안타까운 유래를 알아볼 수 있는 흥미로운 코스였습니다.

 

오시는 길

  • 홍천터미널 → 홍천사거리(서울 양평 방향) → 하오안리 버스 정류장
    * 주차 : 하오안리 버스 정류장 근처 무궁화 휴게소나 양지말을 이용

 

주변정보

함께 하면 좋은 곳

수타계곡
수타계곡
(홍천터미널에서 10.66km, 자동차로 약 17분 소요)
맑고 깨끗한 옥수가 봄에는 철쭉, 가을엔 단풍과 곳곳에 펼쳐지는 크고 작은 소와 조화를 이루고 있는 곳입니다. 잠시 휴식을 취하며 주변 경관에 도취할 수 있으며, 이곳에서부터 계속 계곡을 따라 갈대와 맑은 물을 벗삼고 산새 소리를 음미하여 때묻지 않은 비경을 감상할 수 있기도 합니다. 또한, 이 계곡에는 영서지방의 사찰 중 가장 오래된 고찰인 수타사가 있으며, 수타사 경내에는 보물 1점, 도유형문화재 1점, 도문화재자료 2점이 소장되어 있습니다.
공작산
공작산
(홍천터미널에서 28.09km, 자동차로 약 31분 소요)
해발 887m로 산 정상에서 바라보면 홍천군 일대가 한눈에 들어오며 산세가 공작이 날개를 펼친 모습과 같다하여 붙여진 이름으로 사계절 내내 경치가 매우 아름답고 깎아 세운 듯한 암벽이 장관을 이루는 곳입니다. 정상에서 서남쪽 능선 약 6km 아래에 있는 수타사와 노천리까지 이어지는 약 8km의 수타계곡은 갖가지 멋진 바위들과 아름다운 풍경이 비할 데 없습니다.
목록보기

자료등록정보

· 자료관리자 : 서영욱 (강원도청 관광마케팅과, 033-249-3361)
· 등록일 : 2016-08-23 12:10:50    · 수정일 : 2016-08-23 14:26:37
· 위 기재사항와 관련하여 자세한 문의는 안내되어 있는 연락처로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관광지, 음식점 등 사진왼쪽 문의처 참조)

※본 정보는 사전 예고없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나도한마디 0 개의 후기가 있습니다.
매우불만 불만 보통 만족 매우만족

400byte(한글 200자/영문 400자)까지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여/닫기